나에게 어울리는 디자인

예물 시계는 시계회사의 브랜드 명성에 따라 많은 가격 차이가 있습니다. 물론 고가일수록 디자인이나 품질이 상당히 앞서는 것은 사실입니다. 미리 예산 하신 가격대의 시계를 선택한 후, 디자인과 제품의 장단점을 전문가와 상의하여 실제 착용해 본 후 가장 잘 어울리는 제품을 선택 하시면 언제나 기분좋게 예물 시계를 간직 하실 수 있을 것입니다.
주의할 점은 골드 도금 제품의 경우 시간이 지나면 변색의 우려가 있으므로 차후 A/S 여부를 꼭 확인하여야 하며, 너무 튀는 디자인은 구입후 싫증이 날 우려가 있으며 고가 시계의 경우 꼭 믿을수 있는 전문점에서 구입하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구입시 보증서는 꼭 받아 두셔야 합니다.

예물시계 구입 요령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예물 시계로는 엘 레강스의 라비오, 론진의 골든윙과 콘케 스트, 삼성시계의 돌체, 로만손의 프로포 즈와 튤립, 한독의 오딘, 아남시계의 카리타스, 대림시계의 엘진 라 데팡스, 이동산업의 에니카, 대서시계의 그랑프리, 오리엔트의 갤럭시 등이 있습니다.

예물도매 상가에서 구입할 경우 인기있는 가격대는 30∼60만원대. 시계 역시 구입전에 예산 및 디자인을 정하고 가야 샵에서 옵션식으로 제시하는 것을 구입하는 일이 없을 것입니다.

수입 시계를 선호하는 커플들은 주로 구찌, 찰스쥬르당, 지방시, 조지 클라우드, 오메가, 피에르 발망, 로렉스, 까르띠에 등을 구입합니다. 가격대는 30만원에서 1천만원선까지 다양합니다. 도매 시장에서 수입 제품을 구입할 경우 진품이 아닐 수도 있으므로 자세히 살펴보고 구입해야 합니다.

예를 들어 로렉스 진품의 경우 우선 외관을 보았을 때 문자 판이 확대되어 보이고 노란빛이 강하게 비칩니다. 반면 가짜는 문자판이 축소되어 보이고 문자판의 노란빛이 덜한 편입니다.

진짜는 날짜가 표시되는 부분에 돋보기 창이 두드러지게 튀어나와 있는데, 가짜는 별로 표시가 나지 않으며 시계줄을 옆으로 뉘어 보았을 때 진짜는 반달 모양의 스테인리스가 속이 꽉 차 있고, 가짜는 나사가 박혀 있는 반면 스테인리스를 구부려 만든 흔적이 보입니다.

또 잠금 장치도 진짜와 가짜를 구별하는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 진짜 로렉스는 고유의 문장이 그려져 있으나 가짜는 문장 장식이 없습니다.

어떻게 손질하나

산이나 유지에 약해 닿으면 금방 광택이 떨어집니다. 그리고 뜨거운 물이나 열에 주의해야 합니다. 산호는 광이 죽기 쉬우므로 씻어내는 것보다 부드러운 천으로 닦아내는 것이 좋습니다.

About the author
Leave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 <strike> <strong>

clear formSubmit